한국문화뉴스방송 LOGO

[사회]안동시, 입체적 감시망 가동으로 봄철 산불 잡는다

2020.03.05 11:42

짧은주소

본문

봄철 산불 예방 비상 체제 돌입하며 입체적 감시망 가동

 

 

1-0305_안동시_입체적_감시망_가동으로_봄철_산불_잡는다(안동시청전경).jpg

안동시는 봄철 산불피해 방지를 위한 비상 체제에 돌입하며, 산불방지 대책본부를 운영하고 있다.

 산불 예방과 진화를 위한 산불 전문예방진화대원 63, 산불감시원 167명을 시 전역에 집중 배치하고, 감시초소 28개소, 무인감시카메라 22대 등으로 입체적인 감시망을 가동 중이다.

 지역에서는 지난 5년간 연평균 8건의 산불이 발생했다. 주된 원인은 인위적인 요인인 각종 소각(쓰레기·농산폐기물 등)과 실화로 60% 이상을 차지하며, 본격적인 영농활동을 시작하는 3월에 집중적으로 발생하고 있다.

 시는 산불을 예방하기 위해 지속해서 계도와 단속을 실시하고 있다. 산불 가해자는 입건처리를 하고, 산림과 연접한 100m 이내에서 불을 피울 경우 50만 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할 계획이다.

 지난해 임하면 천전리와 녹전면 사천리 산불 가해자의 경우 각 벌금 500만 원과 징역형을 받았다.

 안동시 관계자는 산불은 본인·타인의 인명과 재산을 앗아갈 수 있다는 점을 꼭 기억해 주시기 바라며,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