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문화뉴스방송 LOGO

[문화]체험행사와 문화예술공연이 가득한 안동

2016.09.08 11:53

짧은주소

본문

 

안동시는 2016 한가위 문화여행주간인 9월 10일 부터 18일, 안동을 찾는 귀성객과 관광객들을 대상으로 다양한 행사와 체험프로그램, 관광지 할인행사 등을 진행한다.

추석명절을 휴가로 보내는 가정이 늘면서 안동시도 각종 문화여행시설 이용료를 할인하는 등 추석 관광활성화 대책 마련에 나선 것이다.

관광객들이 많이 찾는 도산서원과 하회마을은 추석 당일 무료로 개방되며, 유교랜드는 한가위 문화여행 주간 동안 2,000원 할인된 입장료로 관람할 수 있다.

916일에는 하회마을 일원에서 송편 등 세시음식 체험 및 나눔 행사를 하고, 제기차기와 씨름 등의 민속놀이 체험을 즐길 수 있다. 14일 부터 18일 추석연휴 동안 안동민속박물관 놀이마당 및 전정에서는 투호놀이제기차기윷놀이 등 8가지 민속놀이를 자유롭게 체험할 수 있어 아이들에게는 색다른 경험을, 어른들에게는 옛 정취를 느낄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특별 공연 행사로는 하회마을 탈춤 공연장에서 추석연휴 동안(추석당일 휴무) 하회별신굿 탈놀이 공연을 무료로 관람할 수 있으며, 공연관람 후 관객들이 다 함께 탈춤을 추는 신명나는 어울마당도 참여할 수 있다. 916일에서 918일까지 하회동 탈박물관 인형극장에서는 탈인형극이매야 놀자공연을 즐길 수 있다. 탈 인형극 관람 후 관객들이 무대로 나와 인형을 직접 조작해 볼 수 있는 체험행사도 준비돼 어린이들을 동반한 가족관광객이라면 더없이 좋은 경험이 될 수 있을 것이다.

안동문화예술의전당 웅부홀에서 98일에서 911일까지 지역에서 쉽게 접하기 어려운 대형 뮤지컬 브로드웨이 42번가를 공연하며, 상설갤러리에서는손일봉 탄생 110주년 기념전전시회를 연다. 916일에서 917일에는 식사와 공연을 함께 즐길 수 있는 디너쇼형식의 퇴계연가육우원공연을 한다.

이번 한가위문화여행주간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추석 연휴 기간 동안 귀성객의 지역관광을 유도하고, 지역관광산업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된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